[뉴스]  Mr. 올림피아 뉴스

 

 

   [뉴스]  세계보디빌딩 뉴스

 

 

   [매매]  비비회원 중고장터

 

 

   [구인]  구인구직 정보

 

 

   [재미]  비비클럽 설문조사

 

 

   [자료]  세계의 보디빌더들

 

 

   [정보]  전국 체육관 정보

 

 

   [칼럼]  명사 특별칼럼

 

 

   [광고]  자유 홍보 게시판

 

 

 


바라옵건대   18-07-21
꽃님7978   4

나를 꼭 잊고 싶다면

 

나를 꼭 잊고 싶다면

조금씩 지워가며 잊어주시기를,

 

나를 꼭 지우고 싶다면

한꺼번에 삭제 버튼을 누르지 마시고

당신을 흔들어놓았던 메일을 한 줄씩 지워 가시기를,

 

바라옵건대

조금씩 천천히 지워 가시기를,

 

그저, 당신에게 용서를 구할 것이 있다면

허락받지 않고 당신을 사랑한 죄밖에 없으니

가끔씩 당신이 그리우면

당신에 대한 기억 몇 자락만이라도 몰래 끄집어내어

혼자만이라도 웃고 또 울며 추억할 수 있게

새털만큼 가벼운 흔적만이라도 남겨 두시기를,

 

나를 꼭 잊고 싶다면

조금씩 지워가며 잊어주시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