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Mr. 올림피아 뉴스

 

 

   [뉴스]  세계보디빌딩 뉴스

 

 

   [매매]  비비회원 중고장터

 

 

   [구인]  구인구직 정보

 

 

   [재미]  비비클럽 설문조사

 

 

   [자료]  세계의 보디빌더들

 

 

   [정보]  전국 체육관 정보

 

 

   [칼럼]  명사 특별칼럼

 

 

   [광고]  자유 홍보 게시판

 

 

 


 
제2대 미스터 올림피아 - 세르지오 올리바 (3회 우승, 1967~1969)
   작성자 : 탈레스
Date : 2015-03-20 22:05  |  Hit : 728  
 


제2대 미스터 올림피아, 세르지오 올리바

 

 

제1대 미스터 올림피아였던 래리 스콧이 "살아 있는 전설"로 불렸었다면 세르지오 올리바는 "신화"로 불리던 사나이였다.

쿠바에서 미국으로 망명해 온 세르지오는 원래 리프팅 선수였으나 보디빌딩으로 전향 후 불과 2년 만에 정상에 오를 만큼의 피지컬 능력을 가진 어메이징한 영장류였다.

 

-

 

먼저 언급했다시피 세르지오 올리바는 본래 쿠바인이었다.

1941년 쿠바에서 가난한 노동자의 아들로 태어난 그는 아버지와 마찬가지로 그 또한 12살 때부터 사탕수수밭에서 노동하며 힘겨운 어린 시절을 보낸다.

 

그러다가 16세 때에 아버지의 권유로 군에 입대하게 된다.

당시 출생증명서가 없었던 세르지오는 아버지의 위계로 가까스로 군인이 될 수 있었다.

 

그러나 그가 몸담고 있던 부대가 카스트로에게 패한 뒤 일을 잃게 된 세르지오 올리바.

망연자실해 있던 그에게 누군가가 역도 선수가 되어 볼 것을 권유하고 세르지오는 이에 드디어 바벨과의 인연을 맺게 된다.

 

이후, 타고난 순발력과 근력으로 세르지오는 곧 쿠바 역도계에서 놀라운 스피드로 두각을 나타내고 1962년 쿠바의 대표팀으로 선정되어 자메이카에서 개최된 중앙아메리카 대회에서 2위를 하게 된다.

그리고 그는 이 대회에서 미국 영사관으로 탈출하여 정치적 망명을 요구,  미국 시민이 된다. (이때 카스트로의 쿠바 역도팀 65명 전원이 그를 따라 미국으로 망명)

 

가난한 쿠바 노동자의 아들로 태어나 생계를 위해 군인이 되었고 역도 선수가 되어 쿠바를 탈출, 드디어 미국 시민이 된 세르지오.

그러나 자유 민주국가 미국에서의 삶 또한 세르지오에게는 녹록지 않은 것이었다.

그는 생계를 위해 때론 12시간 이상의 노동을 해야했다.

그 와중에도 세르지오는 운동을 계속해 나갔다. (이때는 이미 보디빌딩에 초점을 맞춘 트레이닝)

 

그렇게 플로리다 마이애미와 일리노이주, 시카고 등지로 이동하며 TV 수리공이나 제철소 등에서 일을 하며 트레이닝을 계속해 나가던 세르지오는 1963년 처음으로 시카고 대회에 출전, 손쉽게 우승을 거둔다.

이어 1964년에는 미스터 일리노이 대회에서 우승한다.

또한 1966년에는 AAU의 미스터 아메리카 대회에서 타이틀을 쟁취하고는 곧장 미스터 월드, 미스터 유니버스 타이틀까지 휩쓸어 버린다.

 

그리고 드디어,

1967년 미스터 올림피아에 출전하여 우승을 쟁취한 세르지오 올리바는 이어 1968년과 1969년, 파죽의 2연승을 더한 후 토탈 3연속 올림피아 우승으로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보디빌더가 된다.

 

식지 않는 열정을 가진 많은 운동 선수가 그렇듯,

세르지오 올리바 역시 불굴의 정신력으로 삶의 딜레마들을 모두 물리치고 세계 최고가 되었고 자신 인생의 승자가 되었다.

1967년 몬트리올 대회 이후 붙여진 그의 별명 "신화(The myth)"는 그야말로 그의 보디빌딩 인생을 한 마디로 증명하는 단어이다.

 

"살아있는 전설"로 불렸던 래리 스콧과 마찬가지로 세르지오 올리바 역시 살아서도 신화였으며 이제 영원한 신화가 되었다.

그는 2012년,  71세의 일기로 영면하였다.

 

-

 

[세르지오 올리바의 특징]

세르지오 올리바는 체중에 비해 믿을 수 없을 만큼의 근육 크기를 가진 보디빌더였다.

현대 보디빌더들에 비해서는 벌크나 데피니션, 세퍼레이션 등 전체적으로 부족해 보이는 건 사실이지만 엄청난 근육 크기임에도 상당한 미학적인 면을 갖추고 있는 건 현대 보디빌더들이 따라갈 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다.

 

펼쳐 흔들면 하늘로 날아 오를 것 같은 광배근과 두 팔을 뻗쳐 올린 전매특허 포즈는 그의 근육 감상을 위한 백미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세르지오 올리바는 25년을 넘게 시카고 경찰로 복무하기도 했다.

 

[바디 사이즈]

신장 : 177cm

체중 : 109kg

가슴둘레 : 142cm

허리둘레 : 73.7cm (29인치)

상완둘레 : 55cm

 

 

 

 

 

[우승 타이틀]

1965  AAU Junior Mr America - Most Muscular

1965  AAU Mr America - Most Muscular

1965  AAU Junior Mr America

1965  AAU Junior Mr America - Most Muscular

1966  AAU Mr America - Most Muscular

1966  IFBB Mr World

1967  IFBB Mr. Universe

1967  IFBB Mr. Olympia

1968  IFBB Mr. Olympia

1969  IFBB Mr. Olympia

1972  WBBG Mr Galaxy

1973  IFBB Mr International

1974  WBBG Mr International

1975  WBBG Mr. Olympus

1976  WBBG Mr. Olympus

1977  WABBA World Championships

1978  WBBG Mr. Olympus

1980  WABBA Pro World Cup

1980  WABBA World Championship

1981  WABBA Pro World Cup


 
 

Total. 3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3
제3대 미스터 올림피아 - 아놀드 슈왈츠네거 (7회 우승, 1970~19…
제3대 미스터 올림피아, 아놀드 슈왈츠네거     아놀드 슈왈츠네거... 아놀드 슈왈츠네거라는 이름을 들으면 참으로 많은 것이 한꺼번에 떠오른다.   오스트리아 작은 마…
03-22 543
2
제2대 미스터 올림피아 - 세르지오 올리바 (3회 우승, 1967~1969)
제2대 미스터 올림피아, 세르지오 올리바     제1대 미스터 올림피아였던 래리 스콧이 "살아 있는 전설"로 불렸었다면 세르지오 올리바는 "신화"로 불리던 사나이…
03-20 729
1
제1대 미스타 올림피아 - 래리 스코트 (2회 우승, 1965~1966)
제1대 미스터 올림피아, 래리 스코트     "보디빌딩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렸던 래리 스코트 (Larry Scott). 그는 1938년 10월 12일 아이다호 주 블랙풋에서 태어났다.   …
03-18 452
AND OR